교제


그리스도안에서 하나되어 세상의 소망이되는 교회 | 희성교회 입니다.

교회소식

2019년 12월 22일 교회소식
2019-12-21 11:11:29
이화영
조회수   175

< 주일예배순서 >
- 1부 : 오전 7시 30분                     인도: 박 태 웅 목 사
- 2부 : 오전 11시
 촤      임 ---------------------------------- (마음준비) ------------------------------- 반     주     자
 예배선언 ---------------------------------------------------------------------------- 인     도     자
 송      영 ----------------------------------------------------------------------------- 찬     양     대
*찬     송 ------------------------------------ 19장 ----------------------------------- 다     같     이
*성시교독 ----------------------- 교독문 118번.   구주강림(4) ---------------------- 인도자 와 교우
*참회기도 --------------------------------------------------------------------------- 다     같     이
*신앙고백 --------------------------------- 사도신경 -------------------------------- 다     같     이
 찬      송 ----------------------------------- 125장 ---------------------------------- 다     같      이
 성경봉독 -----------------------------누가복음 1:46-55 --------------------------- 인     도      자
 기      도 ----------------------------------------------------------------------------- 박 성 태 장 로
 헌      금 ----------------------------------------------------------------------------- 다     같     이
 소식알림 ---------------------------------------------------------------------------- 인     도     자
 찬      양 ---------------- "믿음:참 반가운 성도여  소망:영광의 왕께" ---------------- 찬     양     대
 설      교 ------------------------------ " 마리아의 노래 " ---------------------------- 박 태 웅 목 사
*찬     송 ----------------------------------- 126장 ---------------------------------- 다     같     이
*축     도 ----------------------------------------------------------------------------- 박 태 웅 목 사
*송     영 ----------------------------------------------------------------------------- 찬     양     대

 다음주 기도 : 김 승 호 장로
--------------------------------------------------------------------------------------------------------

 

<주일찬양예배 >
오후 2:00                     인도 : 박 준 하 전도사
 찬      양 ----------------------------------------------------------------------------- 드 림 찬 양 단
 성경봉독 ----------------------------- 마가복음 8:27-36 --------------------------- 인     도     자
 설      교 ------------------------- 왕과 함께 들어갈 검투장 ------------------------- 박 준 하 전도사
 찬     송 ------------------------------------ 94장 ------------------------------------ 다     같     이
--------------------------------------------------------------------------------------------------------

 

< 수요예배 >          
오후 7:00                     인도 : 박 태 웅 목사
 기      도 --------------------------------------------------------------------------- 예 배 인 도 자
 성경봉독 -------------------------------------------------------------------------- 인     도     자
 설      교 ------------------------------ 사도행전 강해  ---------------------------   박 태 웅 목 사
 찬      송 --------------------------------------------------------------------------- 다     같     이
-------------------------------------------------------------------------------------------------------


<새벽 기도회>
오전 5:30                      인도 : 박 태 웅 목사

< 고 린 도 전 서 강 해 >

  -------------------------------------------------------------------------------------------------------


▣ 2019년 12월 22일 설교요약 ▣
성경 : 누가복음 1:46-55
제목 : 마리아의 노래

오늘 본문은 마리아의 노래입니다. 사실 예수님의 탄생 사건에 있어서 가장 당황스러웠을 사람을 꼽으라고 한다면 마리아가 아닐까요? 아이를 가진 처녀의 심정을 생각해 보십시오. 남자를 알지 못하는 처녀가 아이를 가졌다는 것은 보통 당황스러운 일이 아닐 것입니다. 아이를 가지게 된 상황 그 자체로 당황스러웠을 것입니다. 잠시 정신을 가다듬고 마리아는 노래하기 시작합니다. 내게 닥친 상황을 묵상하던 중 마리아의 입에서 찬양이 흘러나온 것입니다.

오늘의 본문은 바로 그 상황 속에서 하나님을 찬양하는 마리아의 노래입니다.

1. 자신에게 은혜 베푸신 하나님을 찬양합니다.
  자신의 비천함을 돌보셨다고 고백하며 만세에 자신을 복이 있다 일컫게 될 것을 찬양합니다. 이것이 은혜임을 찬양합니다. 마리아는 자신이 역사의 중요한 전환이 될 것을 알았습니다. 그래서 ‘이제 후로는’이라고 고백합니다. 자신이 잉태한 아이는 역사의 전환점입니다. 이 아이는 이스라엘이 오랫동안 기다려왔던 구원입니다. 뱃속의 아이를 기준으로 역사는 완전히 달라졌습니다. 율법의 시대는 가고 은혜의 시대가 왔습니다. 자신이 바로 그 아이를 잉태하고 있다는 기쁨이 이 여인에게 충만했습니다. 이것이야말로 은혜였습니다. 전적인 하나님의 선택이셨습니다. 마리아는 복을 받은 여인임에 분명합니다. 예수님은 온 인류의 구원을 가져오신 분이시지만 어머니 마리아에게는 복덩어리였습니다. 우리도 이와 같은 은혜가 있지 않았습니까? 예수님을 알기 이전과 이후에 달라진 우리의 모습을 생각해 보십시오. 예수님이 우리 삶의 분깃점이 되시지 않았습니까? 내가 예수님을 알고 난 후 받은 은혜를 생각하며 찬양을 드리는 대림절이 되시기 바랍니다.

2. 하나님의 신실하심을 찬양합니다.
  하나님의 긍휼이 여기심과 기억하심이 영원함을 찬양합니다. 하나님은 두려워하는 자에게 긍휼을 베푸시는 하나님이십니다. 두려워한다는 것은 하나님의 초월적인 주권을 인정하고 두려움으로 순복하는 것을 의미합니다. 그 사람에게 하나님의 긍휼하심이 대대에 이를 것임을 말씀합니다. 그리고 하나님께서는 이스라엘을 잊지 않고 기억하셨다(54절) 말씀합니다. 마침내 이스라엘에게 기다리던 메시아를 보내주셨다는 것입니다. 예수님을 생각할 때 우리는 하나님의 신실하심을 찬양하게 됩니다. 이후로 모든 믿는 자들에게 구원이 되시는 메시아 그리스도를 보내주신 하나님의 신실하심을 찬양해야 하는 것입니다. 말씀하신 것을 이루시는 하나님이십니다. 우리는 그 하나님의 신실하심을 의지하는 믿음을 가져야 합니다. 세상의 다른 것을 의지하기보다 신실하신 하나님과 말씀을 붙잡아야 하는 것입니다.

3. 긍휼을 베푸시는 하나님을 찬양합니다.
  그 하나님의 신실하심은 긍휼이 여기심입니다. 하나님의 긍휼은 히브리어로 ‘헤세드’입니다. 하나님은 이스라엘에게 긍휼을 베푸시는 하나님이시라는 것입니다. 예수님 이전에도 하나님은 긍휼의 하나님이셨습니다. 비천한 자를 높이시고 주린 자의 배를 채우시는 하나님이셨습니다. 하나님의 긍휼은 이스라엘의 조상들에게 약속하셨던 것이고 그의 후손들에게 영원히 베푸실 것입니다. 오늘 예수님의 탄생은 그 헤세드의 결정판입니다. 인간들에게 영원히 긍휼을 베푸시는 하나님이심을 보여주신 사건인 것입니다. 우리는 그 하나님을 찬양해야 합니다. 모든 이들을 긍휼이 여기시는 하나님을 찬양해야 합니다. 우리에게 구원의 길을 열어주신 주님을 찬양해야 할 것입니다.


▣ 광   고 ▣

1. 새로 나오신 분들을 환영합니다. 등록해 주시면 친절히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2. 오늘은 대림절 넷째 주일입니다. 예수님께서 이 땅에 오신 성탄절과 다시 오실 재림을 맞이하기 위해 준비하는 절기입니다. 기도와 말씀으로 큰 은혜를 경험하는 시간되시기 바랍니다.
3. 25일 성탄절에 성탄절 예배가 오전 11시에 본당에서 있습니다.
   입교, 세례식과 2부 찬양대가 주관하는 크리스마스 칸타타가 있습니다.
   교육부서는 따로 예배드리지 않습니다. 교회에서 점심을 준비합니다.
4. 25일 수요 저녁예배는 성탄절 예배로 대신하겠습니다.
5. 12월 29일 2부 예배 후에 본당에서 제직회가 있겠습니다. (안건 : 2020년 예산, 부목사 청빙)
6. 12월 29일 찬양예배 후에 본당에서 공동의회가 있겠습니다. (안건 : 2020년 예산)
7. 오늘 주보에 신년기도제목 카드를 간지로 넣어드렸습니다. 기도제목을 적으셔서 신년예배 때 가져오시기 바랍니다. 신년예배 시에 기도해 드립니다.  
8. 교회학교 교사와 찬양대원을 모집합니다. 봉사하실 분들은 사무실에 신청하시기바랍니다. (자격 : 세례교인으로 출석 1년 이상 된 성도)
9. 월례회 : ① 제2남선교회 : 오늘 오후 5시에 교회에서
10. 감사한일 : 오늘 강대상 꽃꽂이는 안재길 집사, 김향미 권사 가정에서 예수 그리스도의 성탄을 축하하며 헌납하셨습니다.
11. 교우소식 :
   ① 입원 – 김금선 성도, 정경일 집사, 김연숙 집사, 김우배 집사, 정현갑 집사
12. 토요일은 주일을 준비하는 날입니다. 관심 가지시고 토요일 교회 청소에 동참하시기 바랍니다.

새벽기도회 본문 및 가정예배 본문

고린도전서

16:5-12

고린도전서

16:13-18

고린도전서

16:19-24

고린도후서

1:1-11

고린도후서

1:12-14

고린도후서

1:15-22

384장 109장 123장 411장 446장 461장


▣ 금주의 가정예배 ▣
은혜를 입은 자
성경 : 누가복음 1장 26-38절/  찬송 : 122장

   
     성탄절이 다가 올 때마다 생각나는 여인이 있습니다. 바로 예수님의 어머니 마리아입니다. 갈릴리 나사렛 동네에 살던 무명의 처녀 마리아는 학벌도 가정배경도 없는 순진한 시골처녀였습니다. 이런 마리아가 보통 아이가 아니라 하나님의 아들을 잉태하였습니다. 그러니 마리아는 세상 여인들 중에서 굉장한 은혜를 입은 여인입니다. 하지만 마리아에게 잉태의 기쁨만 있었던 것은 아닙니다. 약혼자인 요셉은 의로운 사람이지만 마리아의 잉태 소식을 듣고 가만히 약혼을 깨고자 했습니다. 당시 파혼은 여자에게 엄청난 충격이고 위험이며 불이익이었습니다. 또한 아기 예수에게 할례를 행하기 위해 성전에 올라갔다가 시므온에게 아기 예수가 고난을 당할 것이라는 예언을 들었습니다. 예언을 들은 마리아는 어머니로서 무척이나 곤혹스러웠을 것입니다. 늘 마음에 묵직한 것이 있었을 것입니다. 하나님의 은혜를 입은 자, 마리아는 이처럼 기쁨과 마음의 무거움을 지니고 있었습니다. 누구나 즐거워하는 성탄절의 배후에 이 같은 한 여인의 아픔이 있었다는 것을 간과하지 말아야 합니다. 하나님의 뜻을 이루기 위해 숨어서 가슴 졸이며 어려움을 감당한 마리아의 아픔을 공유해보는 것도 성탄을 맞는 진정한 그리스도인의 모습일 것입니다.

기도 : 사랑의 하나님, 오늘 말씀을 통하여 성탄절 배후에 한 여인의 아픔이 있었다는 것을 깨닫습니다. 오늘 저희도 마리아와 같이 대가를 치룰 줄 아는 신앙의 사람이 되게 하옵소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댓글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첨부 파일
776 2020년 1월 26일 교회소식 이화영 2020-01-23 16
775 2020년 1월 19일 교회소식 이화영 2020-01-18 53
774 2020년 1월 12일 교회소식 이화영 2020-01-11 98
773 2020년 1월 5일 교회소식 이화영 2020-01-04 94
772 2019년 12월 29일 교회소식 이화영 2019-12-28 142
771 2019년 12월 22일 교회소식 이화영 2019-12-21 175
770 2019년 12월 15일 교회소식 이화영 2019-12-14 136
769 2019년 12월 8일 교회소식 이화영 2019-12-07 151
768 2019년 12월 1일 교회소식 이화영 2019-11-30 185
767 2019년 11월 24일 교 회소식 이화영 2019-11-23 197
766 2019년 11월 17일 교회소식 이화영 2019-11-16 217
765 2019년 11월 10일 교회소식 이화영 2019-11-09 195
764 2019년 11월 3일 교회소식 이화영 2019-11-02 201
763 2019년 10월 27일 교회소식 이화영 2019-10-26 192
762 2019년 10월 20일 교회소식 이화영 2019-10-19 168
1 2 3 4 5 6 7 8 9 10 ... 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