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제


그리스도안에서 하나되어 세상의 소망이되는 교회 | 희성교회 입니다.

교회소식

2019년 9월 29일 교회소식
2019-09-28 16:12:51
이화영
조회수   70

< 주일예배순서 >
- 1부 : 오전 7시 30분                     인도: 박 태 웅 목 사
- 2부 : 오전 11시
 촤      임 ---------------------------------- (마음준비) ------------------------------- 반     주     자
 예배선언 ---------------------------------------------------------------------------- 인     도     자
 송      영 ----------------------------------------------------------------------------- 찬     양     대
*찬     송 ------------------------------------- 27장 ---------------------------------- 다     같     이
*성시교독 ------------------------- 교독문 18번.  시편 31편 ----------------------- 인도자 와 교우
*참회기도 ---------------------------------------------------------------------------- 다     같     이
*신앙고백 --------------------------------- 사도신경 -------------------------------- 다     같     이
 찬      송 ----------------------------------- 304장 ---------------------------------- 다     같      이
 성경봉독 ----------------------------- 히브리서 12:1-2 ---------------------------- 인     도      자
 기      도 ----------------------------------------------------------------------------- 홍 표 철 장 로
 헌      금 ----------------------------------------------------------------------------- 다     같     이
 소식알림 ---------------------------------------------------------------------------- 인     도     자
 찬      양 -------- "믿음:거룩 거룩 거룩 전능하신 주님    소망:예수 나의 친구" -------- 찬     양     대
 설      교 ----------------------------- " 십자가를 참으사 " -------------------------- 박 태 웅 목 사
*찬     송 ----------------------------------- 342장 ---------------------------------- 다     같     이
*축     도 ----------------------------------------------------------------------------- 박 태 웅 목 사
*송     영 ----------------------------------------------------------------------------- 찬     양     대

 다음주 기도 : 방 인 규 장로

--------------------------------------------------------------------------------------------------------

 

<주일찬양예배 >
오후 2:00                     인도 : 류 용 훈 목사
 찬      양 ----------------------------------------------------------------------------- 드 림 찬 양 단
 성경봉독 ---------------------------- 사무엘하 13:1-6 ----------------------------- 인     도     자
 설      교 ------------------------------ 압살롬의 행위 ------------------------------- 류 용 훈  목 사
 찬     송 ------------------------------------ 325장 ---------------------------------- 다     같     이
--------------------------------------------------------------------------------------------------------

 

< 수요예배 >
오후 7:00                     인도 : 박 태 웅 목사
 기      도 --------------------------------------------------------------------------- 예 배 인 도 자
 성경봉독 -------------------------------------------------------------------------- 인     도     자
 설      교 ------------------------------ 사도행전 강해 ----------------------------- 박 태 웅 목 사
 찬      송 --------------------------------------------------------------------------- 다     같     이
-------------------------------------------------------------------------------------------------------


<새벽 기도회>
오전 5:30                      인도 : 박 태 웅 목사

< 창 세 기 강 해 >

  -------------------------------------------------------------------------------------------------------


▣ 2019년 9월 29일 설교요약 ▣

성경 : 히브리서 12:1-2
제목 : 십자가를 참으사

오늘 우리가 살아가는 시대는 초고속 시대입니다. 5G 시대가 열렸습니다. 영화 한편을 몇 초면 다운 받을 수 있는 시대입니다. 모든 것이 신속하게 이루어지는 시대입니다. 택배마저 시간의 제약이 사라져 버렸습니다. 빠르게 그리고 고객이 원하는 시간에 배달하는 것이 미덕입니다. 이제 더 이상 인내가 미덕이 될까라는 생각도 가져봅니다. 그럼에도 우리의 삶은 여전히 인내를 요구합니다. 우리의 생각대로 되는 것보다 그렇지 않은 것들이 더 많음을 경험하며 우리는 살아갑니다.  


1. 삶은 우리에게 인내를 요구합니다.
  
우리의 삶은 태어나는 순간부터 인내를 요구합니다. 어머니의 몸을 빠져나오는 고통과 그 고통을 인내하는 것이 없이는 세상에 나올 수 없는 것입니다. 그런데 인내는 연단을 가져옵니다. 조금씩 인내의 한계를 늘려 나가다보면 지난 것들은 수월하게 지나가는 것을 경험합니다. 처음 세 시간을 앉아서 공부하는 것이 힘들지만 시간이 지나 계속 공부를 하다보면 세 시간을 공부하는 것이 수월해지고 한 두시간 쯤은 거뜬해집니다. 처음은 어렵지만 처음을 잘 견뎌내면 이내 다음부터는 수월해지는 것을 경험하게 됩니다. 그렇게 인내를 통해 연단되어지면 그 연단을 통해 소망에 한 걸음씩 접근해 가는 것입니다. 따라서 소망을 이루는 삶은 얼마나 인내하느냐의 문제와 직결되어 있습니다. 성경은 말씀합니다. 우리의 인생에 대해 수고하고 무거운 짐진 인생이라 하셨습니다. 인생의 자랑이 수고와 슬픔뿐이라고 하셨습니다. 우리의 삶은 이미 수고와 무거운 짐을 지고 가야하는 것이라면 그 인생속에서 소망을 이루기 위해 필요한 덕목은 인내하는 것입니다. 잘 견디는 것입니다.

2. 예수님은 십자가까지 참으셨습니다.
   우리의 모범이 되시는 예수님의 삶은 인내의 삶이셨습니다. 먼저는 사탄의 유혹을 참으셨습니다. 예수님의 공생애가 시작되기 위해 금식하며 40일을 기도하신 예수님을 사탄은 유혹합니다. 공중의 권세를 주겠다며 유혹하는 사탄의 유혹을 인내하셨습니다. 예수님은 온갖 모욕과 모함을 인내하셨습니다. 아무 죄도 없으신 예수님을 사람들은 신성모독자로 그리고 정치범으로 몰아갔습니다. 예수님은 끝내 정치범으로 십자가형을 받게 되셨습니다. 그 모든 것을 인내하셨습니다. 그리고 예수님은 십자가까지 참으셨습니다. 가장 치욕스럽고 고통스러운 형벌인 십자가를 참으셨습니다. 예수님의 삶은 인내의 연속이셨습니다. 그렇게 인내하셨던 이유에 대해 성경은 그 앞에 있는 즐거움을 위해서라고 말씀하십니다. 그 즐거움은 단순히 하나님 보좌 우편에 앉는 것이 아니었습니다. 인내를 통해 인류를 구원하기 원하시는 하나님의 계획을 이루신 것에 대한 즐거움과 기쁨이셨습니다. 그리고 인내의 끝에는 하나님 보좌 우편이 있습니다.

3. 오래참음이 사랑입니다.
   예수님이 십자가를 참으신 이유가 무엇일까요? 사랑하시기 때문입니다. 하나님이 세상을 이처럼 사랑하사 독생자를 주셨으니라고 말씀하십니다. 하나님께서 그 아들을 내어주신 이유는 사랑때문이셨습니다. 그 아들을 내어주기까지 참으신 이유는 사랑하시기 때문이었습니다. 고린도전서 13장은 말씀하십니다. 사랑은 오래참고, 모든 것을 참으며, 모든 것을 견디느니라 말씀하셨습니다. 주님께서 말씀하셨습니다. 서로 사랑하라. 네 이웃을 네 몸처럼 사랑하라 하셨습니다. 우리는 인내해야 합니다. 상대를 내 마음대로 하려고 하기보다 인내해야 합니다. 인내는 상대를 내 마음대로 하는 것이 아니라 상대를 인정하는 것입니다. 사랑은 인정입니다. 예수님은 모든 이들을 그대로 인정하셨습니다. 자신을 부인하게 될 베드로에게 부인할 것이라 말씀하셨지만 그를 향해 저주하지 않으셨습니다. 베드로의 변화는 그럼에도 변함없이 자신을 찾아오신 예수님의 사랑 때문이었습니다. 오래참음이 사랑입니다.

 

▣ 광  고 ▣

1. 새로 나오신 분들을 환영합니다. 등록해 주시면 친절히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16. 신경숙 여 중동 청구아파트  인도자 : 정영숙 집사
2. 지난 9월 22일 주일에 실시하려 했던 항존직분자 선출을 위한 공동의회는 10월 13일 주일 2부 예배후로 연기되었습니다.
  장로 5명, 안수집사 10명, 권사 15명을 선출하려 합니다. 성도님들의 많은 기도를 부탁드립니다. 
3. 60세를 기준으로 남녀선교회를 조직하고자 총회를 갖습니다. 성도님들의 참여를 부탁드립니다.

   * 1남선교회 – 60세 이상 남성 성도 / 소집책 : 박미현 집사
        시간 : 오늘 오후 1시    장소 : 친교실
   * 2남선교회 – 60세 미만 남성 성도 / 소집책 : 최정업 집사
        시간 : 오늘 오후 1시    장소 : 유치부실
   * 1여전도회 – 60세 이상 여성 성도 / 소집책 : 한영순 권사
        시간 : 오늘 오후 1시    장소 : 본당  
   * 2여전도회 – 60세 미만 여성 성도 / 소집책 : 공혜성 집사
        시간 : 오늘 오후 1시    장소 : 아동부실
4. 10월 온가족 새벽기도회가 10월 1일(화) 새벽 5시 30분에 있겠습니다. 함께 나오셔서 한달의 시작을 기도로 여시기 바랍니다.
5. 10월 4일(금) 저녁 9시 부터 금요 심야기도회로 모입니다. 금요 심야기도회 다음날 새벽기도회는 없습니다.
6. 수요 노방전도 : 매주 수요일 오전 10시에 모입니다.
7. 금요 오전기도회 : 매주 금요일 오전 10시30분에 있습니다.
8. 강단미화 : 오늘 강대상 꽃꽂이는 모성순 권사께서 아들 박경호, 최인선 성도의 득남(박 건)을 축하하며 헌납하셨습니다.
9. 교우소식
   ① 최복현 안수집사(백귀덕 집사) 어머니께서 23일 별세하셔서 25일 장례 모셨습니다. 장례를 은혜가운데 마침을 감사하여 오늘 점심식사를 제공합니다.
   ② 입원 – 김건일 집사, 최창일 집사, 정경일 집사, 정현갑 집사, 김연숙 집사,김우배 집사
10. 토요일은 주일을 준비하는 날입니다. 관심 가지시고 토요일 교회 청소에 동참하시기 바랍니다.

새벽기도회 본문 및 가정예배 본문

창세기

39:1-18

창세기

39:19-23

창세기

40:1-23

창세기

41:1-36

창세기

41:37-57

창세기

42:1-17

342장 440장 391장 384장 393장 383장

 

 

▣ 금주의 가정예배 ▣

하나님의 전권
성경 : 사무엘상 2장 6-9절/찬송 : 93장

   
   오늘 함께 읽은 본문은 사무엘의 어머니 한나가 평생의 원이었던 아들을 출산한 후에, 하나님 전에 그 아들을 약속대로 드리면서 고백하는 기도의 내용입니다. 그녀의 기도 내용을 보면 하나님의 전권을 인정하고 있는 것을 보게 됩니다. 그랬더니 사무엘을 통해 하나님께서는 놀라운 일을 행하십니다. 사무엘을 평생 축복하시며, 구약의 역사에 한 획을 긋는 걸출한 일꾼으로 사용하십니다. 오늘 우리도, 평생에 하나님의 인도함을 받는 축복된 삶을 살고 싶습니까? 주님이 주시는 성공을 맛보고 싶습니까? 그렇다면 하나님의 전권을 인정할 수 있어야만 합니다. 우리는 하나님의 전권을 부인하고도 싶겠지만, 하나님은 내게 대하여 전권을 가지고 계신 분이십니다. 그러므로 우리는 자신에 대한 하나님의 전권을 절대적으로 인정하고 받아들일 때, 우리를 통하여 놀라운 일을 행하시는 하나님을 경험하는 삶을 살 수 있습니다.

기도 : 은혜로우신 주님, 그동안 저희는 하나님의 전권을 인정하면서 살았는지 되돌아봅니다. 하나님의 전권을 절대적으로 인정하고 받아들일 수 있게 하여 주옵소서. 내가 살고 죽는 모든 것이 전적으로 하나님께 달려 있다는 전권신앙을 소유할 수 있게 하여 주옵소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댓글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첨부 파일
761 2019년 10월 13일 교회소식 이화영 2019-10-12 49
760 2019년 10월 6일 교회소식 이화영 2019-10-05 52
759 2019년 9월 29일 교회소식 이화영 2019-09-28 70
758 2019년 9월 22일 교회소식쇡 이화영 2019-09-21 80
757 2019년 9월 15일 교회소식 이화영 2019-09-14 68
756 2019년 9월 8일 교회소식 이화영 2019-09-07 70
755 2019년 9월 1일 교회소식 이화영 2019-08-31 74
754 2019년 8월 25일 교회소식 이화영 2019-08-24 78
753 2019년 8월 18일 교회소식 이화영 2019-08-17 78
752 2019년 8월 11일 교회소식 이화영 2019-08-10 96
751 2019년 8월 4일 교회소식 이화영 2019-08-03 97
750 2019년 7월 28일 교회소식 이화영 2019-07-27 101
749 2019년 7월 21일 교회소식 이화영 2019-07-20 114
748 2019년 7월 14일 교회소식 이화영 2019-07-13 125
747 2019년 7월 7일 교회소식 이화영 2019-07-06 144
1 2 3 4 5 6 7 8 9 10 ... 51